Korea’s ex-health minister sentenced to 2.5 years in jail for swaying Samsung merger

A local court has sentenced Korea’s former health minister to two-and-a-half years behind bars for using his sway to push through the highly controversial merger of two Samsung affiliates, which played a big part in the corruption scandal that ousted Korea’s former President Park Geun-hye. Moon Hyung-pyo, then health and welfare minister, was found guilty of exerting his power to pressure the National Pension Service to support the merger between Samsung C&T and Cheil Industries in 2015. The Seoul Central District Court ruled that Moon “severely violated the independence of the National Pension Service”. The merger was allegedly a key step for heir apparent Lee Jae-yong, who’s also jailed on bribery charges, to cement his power in Samsung group. The court also sentenced former NPS chief investment officer Hong Wan-sun for dereliction of duty and for causing excessive losses to the pension fund.

 

 

 

삼성 계열사 합병 논란에 영향력을 행사한 혐의로 전직 보건부 장관에게 2년 6개월의 실형이 선고됐습니다. 계열사 합병은 박근혜 전 대통령을 탄핵으로 이끈 국정농단 스캔들에 결정적인 역할을 했습니다. 2015년 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의 합병에 찬성하도록 압력을 넣은 혐의로 문형표 전 보건부복지장관이 유죄판결을 받았습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문 전 장관에 대해 “국민연금공단의 독립성을 심각하게 훼손했다”고 판결했습니다. 이번 합병은 뇌물공여혐의로 구금된 이재용 삼성 부회장이 그룹 내에서 지배력을 확고히 다질 핵심 단계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한 재판부는 홍완선 국민연금 전 기금운용본부장에게도 국민연금에 손실을 끼친 배임혐의로 실형을 선고했습니다.

Advertisements

Wages lag behind rate of economic growth: Finance ministry

 

Wages in Korea haven’t been growing at the same pace as the economy for the last five years, according to data from the finance ministry. In companies that employ five or more full-time workers, monthly wages grew at an average rate of two-point-four-six percent, while the country’s economy expanded by two-point-eight percent. The chasm deepens over a 15-year frame. While the GDP grew more than four percent from the year 2000 to 2016, real income only grew two-and-a-half percent. Experts say businesses need to distribute their earnings more evenly to ensure wages keep up with inflation.

 

 

기획재정부 통계에 따르면 최근 5년 동안 임금 상승속도가 경제성장 속도에 미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5인 이상 사업체 정규직 근로자의 월평균 임금은 2.46% 증가하는 동안 경제는 2.8% 성장했습니다. 지난 15년동안 이 같은 격차는 더욱 커졌습니다. 2000-2016년 국내총생산 (GDP) 성장률은 4%이상이었지만 실질임금 증가율은 2.5%에 그쳤습니다. 전문가들은 물가상승에 맞춰 기업들이 수익을 골고루 분배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National Assembly Speaker to meet with Japanese PM

 

Korea’s National Assembly Speaker Chung Sye-kyun has embarked his three-day visit to Japan today. During his stay, Chung is set to discuss pending issues as well as seek to boost parliamentary cooperation between the two sides. Chung will also meet with Japanese Prime Minister Shinzo Abe — where he will likely stress the importance of the two country’s partnership for peace and development in the region. He will also meet with Japanese parliament leaders and discuss measures to solve North Korea’s nuclear issue, as well as discuss ways to boost exchanges between the two countries’ parliaments.

 

 

정세균 국회의장은 2박3일의 일정으로 일본을 방문했습니다. 일본 방문 기간 동안 정의장은 현안 문제를 포함해 한일 양국의 의회간 협력에 대해 논의할 예정할 예정입니다. 또한 정의장은 아베 신조 일본 총리도 만나 동아시아 지역의 평화와 발전을 위한 한일 파트너십의 중요성을 강조할 예정입니다. 북핵 문제에 대한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일본 의회 지도자들과 면담을 갖고 양국 의회간 교류 증진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합니다.

S. Korea’s tourism revenue sinks on China’s THAAD retaliation

 

China’s economic retaliation against South Korea over the government’s decision to deploy a U.S. missile defense system here has taken a gigantic toll on the country’s tourism industry. Data released by the Bank of Korea shows tourism revenue slumped by around eleven percent to just under one billion U.S. dollars in April from more than 1.1 billion dollars the month prior. The plunge is largely attributed to Beijing’s decision to ban group package tours to South Korea in protest over Seoul’s deployment of the THAAD missile defense system.

To give you an idea of the level of damage caused, April’s tourism revenue was the lowest since July 2015 when South Korea was in the grips of the MERS outbreak, which scared thousands of tourists away. China claims THAAD is a threat to its national security because of its radar systems which could potentially detect Chinese military activity.

 

 

 

 

한국정부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사드) 배치로 인한 중국의 경제적 보복이 한국 관광업계에 큰 타격을 안겨줬습니다. 한국은행의 통계에 따르면 4월 관광수지는 약 11% 감소한 10억 달러를 밑돌았으며 11억 달러가 넘었던 전달보다 감소했습니다. 한국의 사드배치 결정으로 중국정부가 항의의 뜻으로 한국으로의 단체 관광을 전면 금지하면서 수치가 하락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관광수지 적장에 대한 이해를 돕자면, 4월 관광수지는 메르스 (중동호흡기증후군) 발생으로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어졌던 2015년 7월 이후 가장 낮았습니다. 중국은 레이더 시스템으로 인해 중국의 군사활동이 감지되기 때문에 사드 배치는 국가안보에 위협이 된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South Korea’s agriculture minister urges vigilance against latest bird flu outbreak

 

South Korea’s agriculture minister has urged local authorities to take all necessary measures, in order to halt the spread of the country’s latest avian influenza outbreak. The highly contagious H5N8 virus has been discovered at chicken farms in Jeju Island and Jeollabuk-do Province, prompting the government to suspend all sales of live poultry nationwide. It also raised its bird flu warning to “severe”, the second-highest level in its four-tier system. Following the outbreak, more than 10,000 ducks and chickens from 14 farms have been culled in Jeju alone.

 

 

김재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최근 발생한 조류인플루엔자 (AI) 확산을 막기 위해 지자체에게 모든 수단을 동원하라고 촉구했습니다. H5N8형 고병원성 AI는 제주도 및 전라북도 지역의 농가에서 발견되었으며 정부는 살아있는 가금류 판매를 전국적으로 금지했습니다. 또한 농식품부는 총 4단계인 AI 위기경보를 두 번째로 높은 “경계”로 격상했습니다. AI가 발생한 후 제주에서만 14곳의 농가에서 만 마리가 넘는 닭과 오리가 살처분 되었습니다.

美 파리 협정 탈퇴 발표, 각국 비판 美 기업들도 반발

パリ協定脱退を発表 各国が批判 米国内の企業も反発

アメリカのトランプ大統領が、地球温暖化対策の国際的な枠組み「パリ協定」からの脱退を決めたと発表したのに対し、ヨーロッパをはじめ世界各国から批判が出ているほか、アメリカ国内の企業の間でも反発する声が出ています。

トランプ大統領としては、雇用の創出を最優先にする公約を守ることで、みずからの支持層をつなぎ止めたい狙いがありますが、国内外の批判に加えて、トランプ陣営とロシアの関係をめぐる疑惑への追及も強まっていて、今回の決定が政権運営の安定につながるか不透明な状況です。

 

http://www3.nhk.or.jp/news/html/20170602/k10011004191000.html?utm_int=news-international_contents_list-items_013

 

파리 협정 탈퇴 발표, 각국 비판 기업들도 반발

미국의 트럼프 대통령이 지구 온난화 대책의 국제적인 틀인 ‘파리기후변화협정’ 를 선언하자 유럽을 비롯한 세계 각국의 비판 외에도, 미국 내 기업 간에서도 반발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일자리 창출을 최우선으로 하는 공약을 지킴으로써 자신의 지지층을 유도하려는 의도가 있었지만 국내외의 비판을 포함해 트럼프 진영과 러시아의 관계를 둘러싼 의혹에 대한 추궁 역시 거세지고 있어 이번 탈퇴 결정이 정권 운영의 안정의 길로 접어들게 할 수 있을지는 불투명한 상태입니다.

 

  1. 地球温暖化対策 (ちきゅおんだんかたいさく) 지구 온난화 대책
  2. 枠組み(わくぐみ)큰 틀
  3. パリ協定(きょうてい) 파리협정
  4. 脱退(だったい)탈퇴
  5. 雇用(こよう)の創出(そうしゅつ)고용창출
  6. 最優先(さいゆうせん)최우선
  7. 支持層(しじそう)지지층
  8. 狙い(ねらい)목적, 의도
  9. 追及(ついきゅう)추궁
  10. 不透明(ふとうめい)불투명

President Moon’s national security adviser says S. Korea to assess environmental impact of THAAD deployment

 

President Moon Jae-in’s national security adviser has admitted that the full installation of the U.S. THAAD missile defense battery in South Korea could take longer than expected. Chung Eui-yong , head of the National Security Office, suggested on Thursday that Seoul was seeking a full-scale environmental impact study, before further progress is made in the deployment. Chung’s remarks came upon his arrival in Washington, where he’s due to hold talks with senior U.S. officials, and make arrangements for a summit between Presidents Moon and Trump. The THAAD battery in Korea achieved initial operational capability in late April with two launchers, and four additional launchers have since arrived to beef up the system.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사드) 배치완료까지 예상보다 시간이 더 소요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정 안보실장은 1일 (목요일) 사드 배치를 완료하기에 앞서 철저한 환경영향평가를 실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정 실장은 미국 워싱턴 DC를 찾으며 이 같이 밝혔고 미국 고위인사들과 만나 한미 정상회담에 대해서도 협의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미 4월 말 사드 발사대 2기가 들어왔으며 시스템 보강을 위해 4기가 추가 반입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