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vernment to use additional modular transporters to transfer Sewol-ho to land

 

Now to the operation to move the Sewol-ho ferry onto land. The Ministry of Oceans and Fisheries has decided to deploy more rolling platform vehicles, called modular transporters, to shift the massive vessel, which has proved too heavy for the original number. Another 120 modular transporters will be added to the original 480. Officials concluded the initial number would not be enough — the ship now estimated to weigh 16,000 tons. With 600 modular transporters, they’ll be able to support up to 17,000 tons. Operators will extend the length of the lifting beams holding up the Sewol-ho especially ones where the bulk of the ship’s weight will be so the transporters can be put under it. Officials expect the extra transporters will be on site by Saturday morning. The government will also start inspecting the physical state of the Sewol-ho to prepare for a search inside the ship for the missing nine passengers.

 

 
세월호 육상이송 작업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해양수산부는 모듈 트랜스포터라 불리는 톨링 플랫폼 차량의 초기 예상 투입 대수로 감당하기에는 세월호 선체가 너무 무거운 것으로 판명됨에 따라 선체이동을 위한 차량의 추가투입을 결정하였습니다. 기존 480대에서 120대가 추가 투입됩니다. 세월호의 무게가 1만6천톤에 달할 것으로 추정됨에 따라 정부 관계자들은 초기 투입대수로는 충분하지 않다고 결론을 내렸습니다. 모듈 트랜스포터 600대로는 최대 하중 1만7천톤까지 지지가 가능합니다. 특히 세월호의 무게 중심을 지탱할 리프팅 빔의 길이를 연장해, 모듈 트랜스포터를 선체 밑으로 투입할 예정입니다. 해수부는 토요일 오전까지 추가 모듈 트랜스포터가 준비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또한 정부는 실종된 9명의 승객들을 찾기 위한 내부수색을 준비하기 위해 선체의 물리적 상태 조사를 실시할 예정입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